•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자회사인 ‘인천공항에너지㈜’가 법인카드를 부적정하게 사용해오다 내부감사에 적발됐다.

    2일 인천공항공사 등에 따르면 인천공항에너지㈜는 업무추진비, 대내조직관리비 등 총 22장의 법인클린카드(불건전 업소 이용을 막기 위해 만든 법인카드)를 발급받아 사용·관리하고 있다.

    선릉노래방 최근 공사의 내부감사를 통해 2년 동안(2015년∼2017년) 비정상시간대(오후 11시 이후) 법인카드를 수 차례나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다. 또 일반유흥주점, 무도유흥주점, 기타 주점 등 정부의 권고사항으로 금지된 업종에서 법인카드를 수십 차례 사용하다 적발됐다.…[Read more]

  • 가락시장 유흥가의 화려한 조명이 가락시장 상인과 직장인의 발걸음을 멈추게 했다.

    가락시장 유흥상권은 가락시장 건너편 8호선 가락시장역 3·4번 출구 앞에 형성됐다. 농수산물도매시장인 가락시장은 지난 1985년 개장했다. 오전에 일을 마치고 술 한 잔을 기울이는 가락시장 상인들 수요를 흡수하며 상권이 성장했다.

    8호선 가락시장역은 1996년 개통됐고, 2010년에는 3호선이 연장 개통됐다. 역 인근에는 오피스가 몰려 있다. 3·4번 출구 방면으로 국립경찰병원까지 약 500m 거리에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, IT벤처타워, 소방공제회관, 제이에스티나(옛 로만손), 한솔섬유와 각종 은…[Read more]

  • | {선릉오피|선릉안마|선릉노래방}”>선릉오피 )씨는 “(집중단속) 이전과 비교하면 손님이 절반 이상 끊겼다”며 “상가 임대료는 그대로인데 수입은 서너 달 사이 반 토막이 나 상인 대부분이 빚을 내 임대료를 내는 실정”이라고 했다. 공인중개사 민씨도 “(노래방 업소에) 계도 기간을 주거나, 심각한 불법 행태 먼저 단속을 했으면 충격이 덜했을 것”이라며 “가락동서 일하던 여성 가운데 절반 이상이 강동구 길동사거리 업소들로 간 걸로 안다”고 했다. 근본적 해결은 되지 않은 채 불법이 옆 동네로 옮겨가는 풍선 효과만 키웠단 주장이다.

    실제 민씨가 지목한 길동사거리 일대 유흥주점 및 노래방…[Read more]

  • Hess Hegelund became a registered member 7 months, 1 week ago

Register New Account
Reset Password